공룡의 세계

어린이 공룡나라

처음> 공룡의 세계 > 공룡이야기 > 공룡의 정의

공룡의 정의

Dinosauria라는 용어는 그리스어로 무시무시한이란 의미를 가진 deinos
도마뱀이란 뜻의 saura가 결합되어 만들어진 것이다.

공룡(dinosaur)이라고 하는 말은 1842년 영국인 고생물학자 오웬(Richard Owen)에 의해 처음으로 공식화되었다.

공룡(dinosaur)이라고 하는 말은 1842년 영국인 고생물학자 오웬(Richard Owen)에 의해 처음으로 공식화되었다. 이 때 사용된 Dinosaur라는 용어는 그리스어로 무서운이란 의미를 가진 deinos와 도마뱀이란 뜻의 saur가 결합되어 만들어진 것이다. 일반적인 상상으로 무시무시한 도마뱀이란 이미지를 떠올려보면 날카로운 발톱이나 이빨 같은 것을 먼저 떠올리기 마련이지만, 사실 오웬이 공룡을 무시무시한 도마뱀이란 뜻으로 했던 것은 단지 그들의 엄청난 크기 때문이었다. 오웬의 이 개념은 원래 분류학적으로 Saurian Reptiles를 묶는 아목으로 사용되었지만,

현재는 분류학적인 용도로 쓰이지 않고 일반적인 개념으로 사용되고 있다. 공룡은 약 2억 3천만 년 전에 처음으로 지구상에 나타나 1억 6천만 년 동안이나 지구를 군림하며 살았다. 즉, 공룡은 중생대 트라이아스기에 처음 나타나서 백악기 말까지 지구의 육상을 지배했던 파충류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들의 사촌뻘인 익룡, 어룡, 장경룡 등은 공룡의 범주에 속하지 않는다. 학술적으로 엄밀히 말하면, 공룡은 육상에 살았던 파충강의 용반목(Saurischia)과 조반목(Ornithischia)에 포함된 파충류 무리만을 일컫는다. 용반목은 골반의 모양이 도마뱀의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으로, 골반의 좌골(ischium)과 치골(pubis)이 장골(ilium)에서 일정한 각을 이루며 접하고 있다. 용각형아목(Sauropodomorpha)과 수각아목(Theropoda)이 이런 형태의 골반을 갖고 있다. 반면 조반목은 새의 골반을 닮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인데, 좌골과 치골이 서로 같은 방향을 향하며 장골에 접한다. 여기엔 검룡류와 곡룡류를 포함하는 장순아목(Thyreophora)과, 각룡류와 후두류가 포함되는 주식두아목(paddingocephalia), 그리고 조각아목 (Ornithopoda)이 포함된다. 새가 용반목의 수각아목인 코엘루로사우리아(Coelurosauria)에서 진화되었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조반목이란 이름은 사실 아이러니컬하다고 할 수 있다.

공룡은 그 수와 종류도 아주 다양하다. 지금까지 알려진 것 중 확실한 속만 해도 500여 속이 넘고 불확실한 것까지 합하면 전체 수는 약 1,850 속 정도 될 것으로 생각된다. 하지만 아직 화석으로 발견되지 않은 것들까지 추정한다면 전체 공룡 속은 아마 어림잡아 3,400여 속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그렇게 번성했던 공룡들도 백악기의 끝과 함께 지구상에서 자취를 감추었다. 단지 그들의 후손인 새만 살아남아서 오늘날의 하늘 위를 날고 있을 뿐이다.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매우만족 만족 보통 불만 매우불만
위로가기